47   3   1
스마트 동키호태 허현회, 의학계에 하이킥 날리다2013/05/22
이정광http://www.leelight.com
"{현대의학 비판은 내 운명.}

주류의약계에 거침없이 하이킥 날리는 저술가 허현회 - 주간동아 887호.
과학이 아닌, 현대의학이라는 신흥종교의 실체가 낱낱히 드러나다."

허현회는 이 시대의 동키호태다. 세계정부를 움직이는 거대조직 의약계에 맞서 홀로 투쟁하는 사람.
그러나 무대뽀가 아닌 정밀한 자료와 통계를 바탕으로 진실을 전개하는 정의의 사도다.
그의 용맹이 널리 퍼져 무지몽매한 생명 하나라도 더 구할 수 있도록 응원합니다.

"나찌 시대 독극물과 살인 가스로 인한 죽음의 굿판이 오늘 병원에서 이뤄지고 있다. 흰가운을 입은 죽음의 사신에게 이끌려 평생 동안 힘겹게 모은 재산을 모두 강탈당하고, 마지막으로 안내되는 곳은 죽음의 수용소, 호스피스다.
병원을 피하면 살 수 있습니다" @diduro

허현회 저서 [병원에 가지 말아야 할 81가지 이유]외 다수
주간동아 887호 http://m.donga.com/BestClick/3/all/20130519/55226448/1

페이스북(이정광) http://www.facebook.com/jeonggwang.i
덧글 2개

이정광
실험용 쥐에게 암을 유발시키려면 암세포를 100만 개 이상 투입해야 한다.
100만 개 이하의 암세포는 면역력에 의해 제거되기 때문이다. 그러나
실험용 쥐에게 항암제를 투여하거나 방사선을 쪼이면 1,000개의 암세포만으로도 암을 유발시킬 수 있다. -허현회-

2013/05/22  

이정광
암환자에게 수술, 항암제, 방사선을 투여하는 행위는 탐욕에 젖은 주류의사들의 폭력입니다.
재산도 빼앗고, 생명도 빼앗으려는...!

암진단을 받고 수술이나 항암제, 방사선으로 면역력만 파괴되지 않았다면 채식,소금,햇빛,발효술 등으로 쉽게 회복됩니다. -허현회-

2013/05/22  



[인간탐구] 대를 이은 죽염전문가 김윤세 / 주간한국 20...

안내원

2002/05/21

4860


 스마트 동키호태 허현회, 의학계에 하이킥 날리다  [2]

이정광

2013/05/22

1247

45

 단전호흡, 의학효과 입증  [1]

안내원

2012/03/13

1361

44

 눈미백 수술  [1]

안내원

2010/03/05

2280

43

 일생동안 남자 3명중 1명, 여자 4명중 1명 암 발병  

안내원

2008/10/15

3976

42

 천일염, 미네랄 함유 과학적 입증  

이정광

2008/05/15

2394

41

 [암 극복할 수 있다] 김태식 샘안양병원 암연구소장 인...  [1]

안내원

2007/10/09

3151

40

 유치원 초등생 10명 중 3명 '아토피'  [1]

안내원

2007/08/20

5170

39

 죽염축제를 준비하는 사람들  

안내원

2007/07/20

4256

38

 사춘기 청소년 10% '고혈압' 앓고 있다  [1]

안내원

2007/01/05

3983

37

 4대 사망원인 - 암 뇌혈관질환 심장질환 자살  [2]

안내원

2006/09/20

4288

36

 "저나트륨 소금 신장병환자에 치명적"  

안내원

2006/08/03

4607

35

 김치에 항암효과 죽염이 최고  

안내원

2006/06/03

4662

34

 암, 식생활과 밀접. 지역별 편차 극심 / SBS 뉴스  [1]

안내원

2002/12/07

3498

33

 '마늘' 암위험 50%까지 줄인다 / 중앙일보 2002년11...  [1]

안내원

2002/11/13

5292

32

 마늘, 심장은 튼튼하게 정력은 왕성하게 / 동아일보 2002...  [1]

안내원

2002/11/04

3844

31

 우리 마늘 항암효과 수입산의 56배 / KBS 9시 뉴스  

안내원

2002/10/22

3653

30

 암 발병 유해화학물질 한해 3만t 배출…환경부 2000년 ...  

안내원

2002/08/15

4508

29

 이태복 보건복지부장관, "제약사 로비에 경질 당했다"  

안내원

2002/07/12

4610

28

 SBS 조간 브리핑 / 의사들의 실수에 의한...2002.6.21...  

안내원

2002/06/21

4735
  1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