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인병


# 여성의 병

인간의 간(肝)은 동쪽에 있는 셋째닢[三葉]이 경도(經度)를 위주 하니, 간혈(肝血)의 생기(生氣)가 부족할 때는 자궁암(子宮癌)이 발생한다.


부인이 애기 때 찬(冷) 기저귀로 컸거나 또는 연소(年少) 시에 냉방에 거처하며 겨울철 방한(防寒)에 부주의하거나, 다 자라서


냉방에서 남녀가 동침(同寢)하거나 또는 야외(野外)에서 야합(野合)하여 자궁이 냉하여 지면 경도불순(經度不順)이 되고 이것이 오래되면 냉(冷)∙온(溫)이 마찰한다.


냉은 병균이며 온은 저항균이다. 냉이 심하면 적대하(赤帶下)가 시발하고 저항균의 약세로 백대하(白帶下)가 되니 곧 심한 냉이다. 백대하는 다시 황대하(黃帶下)가 된다.


황대하가 오래되면 누혈(漏血)과 혈붕(血崩)이 되니 이것이 자궁암의 시초이다. 백대하와 황대하는 좋은 약을 쓰면 그 효과로 절반은 건강이 회복되고 절반은 자궁암이 되어 고생하게 된다.


부인이 임신 중에 한가하게 지내면 태아가 커져서 자궁이 팽창하며 조직신경을 상하여 염증이 생긴다. 염은 병균이니 오래되면 암으로 고생하게 된다.


이를 치료 시에 약물이 독하면 암(癌)은 근치되나 독성피해(毒性被害)가 매우 크고 자궁을 제거하면 혈관에 암균이 번식하는데 그 연한은 고르지 않고, 다른 장부에 옮기는 경우도 있으나 그 연한도 역시 고르지 않다.


또 출산 직후에 나쁜 피를 제거하지 않으면[악로불거(惡露不去)] 그 죽은피가 모여서 자궁병 ∙ 신방광염 ∙ 대장염 등 각종 질병을 일으키게 된다.


또 7~8세의 소녀가 오랫동안 아기를 업게 되면 자궁의 발육에 지장을 받아 뒷날 시집가서 아기를 많이 낳게 되면 자궁암으로 고생하게 된다.


이 밖에 갓 출산한 소아의 탯줄을 짧게 잘라 주면 외부로부터 병균이 침입하여 이 아기가 자란 뒤 방광(膀胱)이 허약해져 오줌소태[유뇨증(流尿症)] ∙ 신장염 ∙ 방광염 등 각종 신 ∙ 방광 병을 일으키게 된다.


유럽이나 남∙북 아메리카 등지에서는 출산 직후의 소아라도 체질이 우리나라 아기에 비해 강하기 때문에 비록 탯줄을 짧게 자른다 해도


외부의 병균이 침입하여 번식하지 못한다. 그러므로 소아의 탯줄을 자르는 것을 유럽이나 아메리카에 기준을 두어서는 안 된다.


이러한 사실들은 오랜 경험을 통하여 알 수 있는 것인데 모두 애초부터 주의하는 것이 좋다. 비록 명의의 처방이 있다 해도 자신이 주의하여 병에 걸리지 않는 것만 못하다는 것은 자명한 일이다.

신약(神藥)  248 


“불임증 때문에 왔습니다. 37살입니다. 아예 임신이 되지 않습니다. 병원 가서 호르몬 치료도 받아보고 온갖 검사 다 하고 치료도 여러 가지 했습니다만 안됐습니다.

혈액형은?

“A형 입니다”

그건 자궁 온도가 낮아서 그렇다. 얼음이 꽝꽝 얼어 있는데 뭐가 올라와? 움이고 싹이고 안 나오게 돼 있지? 몸속에서 씨는 이뤄져도 온도가 맞지 않으면 이뤄지지 않아요.


여자 몸속에서 씨가 암만 이뤄질 재료가 충분해도 아기집이 덥지 않으면 아기 이뤄질 수가 없어. 그런데 여자 나이 37이면 너무 늦다. 40 넘어 되는 수도 있지만, 몸을 덥게 하는 약이라야 되거든. 그래서 약쑥이 좀 많이 들어가야 돼.


적어라. 약쑥 3근 반, 익모초 3근 반, 그러고 당귀 · 천궁 · 백개자 · 행인 · 건강, 초흑(炒黑)해서, 검게 볶아서 쓴다. 변향부자, 그건 8~9살 애기 오줌에 담갔다가 쓰는 거. 감초 이런 건 각각 1근 반씩. 거 신약(神藥;인산선생 저서) 책에 향부자를 동변(童便)에 담그는 법 있다.(神藥 237쪽)


애기 낳는 약은 값싼 약으로 되지 비싼 약은 안 된다. 몸이 더우면 균이 생기게 돼 있는 거니까. 옛날 양반이 ‘구정물 들어가도 애기는 된다‘ 그게 묘한 소리다. 여자 몸이 찬 데 하자 있지 남자엔 하자 없단 소리거든.


남자의 정수가 모자라 구정물 같이 시원찮은 정수 나와도 애기되긴 되는 데 거게도 애기 엄마 자궁온도 정상이면 구정물 속에서도 균이 생겨요. 거 균이 생기면 자궁 속에 있는 정자[난자]하고 합류할 땐 그것도 정충[수정란]이 생긴다.

신약본초 후편(神藥本草 後篇)  334


# 유방암

유방암은 집오리에 포공영(蒲公英) 2근, 금은화 반 근을 넣고 달여서 먹는다. 집오리는 같은 요령으로 쓴다. 죽염도 쉬지 않고 조금씩 계속 먹는다.

신약본초 후편(神藥本草 後篇) 418


# 유방암 2

난창균(亂瘡菌)과 난종균(亂腫菌)과 결핵균(結核菌)으로 화성(化成)한 유종이 화공약독과 농약 독의 유종 균과 합성하면 유방암으로 변화한다. 난창 ∙ 난종은 전신(全身)이 헤어지는 종창(腫脹)을 지칭한다.


유방암은 세월의 흐름에 따라 악성으로 변하여 임파선을 타고 전신에 암으로 번져간다. 유방암과 유종은 죽염주사법과 한방약 처방으로 근치(根治)시킬 수 있다.


<처방>

집오리 2마리. 밭마늘 큰 것 한 접. 작은 것 한 접. 대파 25뿌리. 민물고둥 큰 되 5되. 원백간잠(元白干蠶) 3근 반. 백개자(白芥子)[초(炒)] 3근 반. 행인(杏仁)[초(炒)] 3근 반. 당귀(當歸) 1근 반. 천궁(川芎) 1근 반. 금은화(金銀花) 3근 반. 포공영(浦公英) 4근 반. 유근피(楡根皮) 3근 반. 하고초(夏枯草) 1근 반. 생강(生薑) 1근 반. 대조(大棗) 1근 반. 원감초(元甘草) 1근 반. 여기에 혈액형이 O형일 경우에만 석고(石膏) 3근 반을 추가하여 쓴다. 이 약재들을 한데 두고 달일 때에 20시간가량 달이도록 하는 것이 좋다. 약재 중 몇 몇은 농약을 함유하니 섭씨 6백도로 서서히 달이라.

신약본초(神藥本草) 974 수초(手抄) 원고

 

# 자궁암

자궁암에는 집오리에 금은화 2근, 포공영 반 근, 건칠피 한 근을 넣고 달여 먹는다. 계속하여 나을 때까지 달여 먹되 (죽염을)계속 겸복한다.

신약본초 후편(神藥本草 後篇) 418


# 자궁암 2기, 옻닭

옻을 구해 가지고, B형이야. 묵은 암탉을 삶아 가지고 거기다 흠씬 고아 가지고 두 근 반씩이 넣었어. 마른 옻을. 그래 넣고 고아서 우선 새벽부터 퍼먹는 걸 하루 종일 퍼먹고, 진통제를 먹어 가면서리 퍼먹는데,


그걸 다섯 마릴 먹으니까 아프단 말 일체 안 해. 그래 일곱 마릴 먹으니, `저 내과한테 가서 다시 진찰해 보라.` 진찰하니까 그 종양이고 모두 상(傷)해 가지고 들어가던 암이 흔적도 없다 이거야. 싹 낫거든. 그래서

“깨끗이 나았습니다.”

신약본초(神藥本草) 353 한국일보사 89.7.8


# 유방암, 자궁암 처방

자궁암은 간에서 오는데 이건 쉬워요. 유방암은 더 잘 나아. 유방암은 집오리 한 마리에다 포공영 2근, 금은화 반 근 넣고 달여 먹으면 되고 자궁암은 포공영 반 근에 금은화 2근, 건칠피 한 근이고 겸복(兼覆)이 마늘 · 죽염이야. 밭마늘이지?

신약본초 후편(神藥本草 後篇) 353


# 자궁 ∙ 직장 ∙ 대장 ∙ 소장암 치료

여자들이 신장냉(腎臟冷)과 간장냉(肝臟冷)으로 인해 경도가 불순하고 손발이 차며 이어 전신이 냉하여 지면 대하증(帶下症)이 오게 된다. 대하증 가운데 적대하(赤帶下)는 자궁염 시초요, 백대하(白帶下)는 중기이며 황대하(黃帶下)는 자궁염으로 오는 자궁암이다.


자궁암이 심해지면 자궁에서 끝나지 않고 장격막(腸膈膜)이 상하기 시작하고 장격막이 완전히 상하면 오물이 앞으로 흐르게 된다. 극심한 경우 소문과 항문이 하나로 되어 버린 예도 있었는데 죽염(竹鹽)등을 이용하여 이를 완치시켰던 적이 있었다.


직장암(直腸癌)은 장치질(腸痔疾)로 오고 동성애(同性愛)로도 온다. 직장치질(直腸痔疾)로 오는 직장암은 죽염을 이용한 관장기(灌腸器) 주사를 계속하면 누구나 치료된다.


심한 사람은 조석(朝夕)으로 주사약을 주입하라. 심한 사람은 탈 홍도 있으니, 동성애에서 오는 직장암은 대개가 탈홍 증상이 많다. 또 냉한 데 오래 앉아 있으면 직장암이 오는데 대개가 탈홍이다.


대장암도 관장기 주사로 치료하는 것은 동일하다. 관장기 주사를 직장암과 대장암과 자궁암은 머리보다 항문이 30cm 가량 높게 하면 흘러내리는 분량이 적을 것이다.


△ 탕약=집오리 두 마리에 밭마늘 큰 것 한 접 ∙ 작은 것 한 접 ∙ 큰 파뿌리25개 ∙ 민물고둥 큰 되 5되를 준비한다. 마늘은 큰 것은 보음(補陰)하며 거악생신(去惡生新)하고 작은 것은 보양(補陽)하며 거악생신하니 종창(腫脹)의 선약(仙藥)이다. 큰 파도 보양하니 흥분제요, 거악생신한다.


민물고둥은 감함(甘鹹)하니 자신지원(滋腎之源)하여 이생간목(以生肝木)이다. 속에 있는 살은 보신(補身)의 선약이요 껍질은 청색(靑色)이라 간색(肝色)이니, 간약(肝藥)이다. 보간(補肝)에 작록(作祿)이요, 생간(生肝)에 작귀인(作貴人)이다.


A형은 약쑥 · 익모초 3.5근. AB와 B형은 익모초 3.5근, 약쑥 1.5근, O형은 약쑥을 제외하고 석고(石膏) 3.5근을 가미한다. 건강(乾薑)[초흑(炒黑)], 백개자[초(炒)], 행인(杏仁)[초(炒)], 편향부자(便香附子), 맥아(麥芽)[초(炒)] 각 3.5근. 당귀(當歸), 천궁(川芎), 신곡(神曲)[초(炒)], 적작약(赤芍藥), 생강(生薑), 원감초(元甘草) 각1.5근.

신약본초(神藥本草) 976 수초(手抄) 원고


# 관장기주사법

죽염의 이용에 있어서 자궁암(子宮癌)과 직장암(直腸癌)∙대장암(大腸癌)의 경우 관장기주사법(灌腸器注射法)으로 다스리되 죽염과 계란고백반(鷄卵枯白礬)을 5대 3의 비율로 주사약을 제조하여 사용한다.

신약본초(神藥本草) 972 수초(手抄) 원고


# 병원에서 감기 고치기보다 쉬운 치료법

자궁암 ∙ 직장암 ∙ 대장암을 고치는데 거 책[민의약]에는 (법제한 녹반을)반죽해 가지고 부지런히 유근피 달인 물에 저으라고 했거든. 약물 합할 적에 젓게 되면 거기서 온도가 생기면서 잘 풀어진다고 하는데


그것보다 쉬운 건 뜨끈하게 해 가지고 저으면 깨끗이 풀어지고 주사할 때 뜨스하게[따뜻하게] 하면 굳어지지 않아요. 식으면 백반이고 녹반이고 굳어져요.


죽염하고 합해 놓은 게 굳어지는데 뜨끈하면 굳어지지 않아요. 그러고 뜨끈하면 통증이 적어요. 찬 걸 넣으면 통증이 많고.


그런데 그 애들이 쓴 건 조금 거기에, 조금 미비점이 있어요. 그러니 그런 걸 보완해 가지고 치료해 경험하면 자궁암 치료는 뭐 큰 병원에 가서 감기 고치는 것 보단 쉬울 게요. 직장 ∙ 대장암도 다 그래요.


그러니 내가 말하는 건 국민학교를 댕기는 애들 이래도 암 고치긴 쉽느니라 하는 게 그건데 그 원리를 제대로 이용하면 그 녹반 속에, 그 애들이 모두, 연구하는 사람들 하구 같이 경험한 얘길 하는데,


그 녹반이 자궁이고  직장이고 들어가면 아주 암세포가 전체 녹아 빠지더래. 빠져 가지고 한 덩어리로 뭉쳐 가지고 빠져 나오는데 그걸 가서 분석하니 그 안에 암세포가 전체 녹아 나왔더라. 그러기 때문에 피가 터져 나와요.


그래서 그 실험에 많은 사람을 해보고 애들이 그걸 과학연구소에서 실지 갖다 분석하구 “암세포는 한꺼번에 몽땅 빠집니다.” 하는 건데


녹반이라는 자체가 앞으로 최고의 공해로 죽어 갈 적엔 그거 힘이 아니군 안돼요. 난 그걸 마지막으로, 그 힘까지 세상에선 필요하다.


그걸 모르고 뭘 가지고 고친다? 제가 암(癌)을 고치는 걸 연구하고 있다? 실험하구 있고? 그거 얼마나 철없어. 그런 덴 지금 실험 다 끝난 지 옛날인데, 지금 와서 되도 않는 실험을 좀 하면 뭐하나?


녹반 같은 진짜 명반으로, 오골계 흰자위로 마지막 신비의 약물 제조한 사람이 벌써 어려서부터 81년 와 살아 있는데, 이 지구에. 내가 그래서 한심하다고 하는 건 인간들이야.


전무후무한 만고의, 의학의 창조자가 와 있는데 그 철부지들이 암에 대한 연구, 그게 뭐이 되겠나? 앞으로 공해는 극성부리고 또


인간이 잘못하면 핵은 폭파되는 날도 오는데 그 핵이 폭파된 뒤에 타 죽는 건 타 죽고, 살아난 사람은 뭐로 고치느냐?


원자병을 오늘까지 못 고치는 사람들이 그땐 고쳐지나? 내가 말하는 건 그렇게 쉬운 법도 있지만 그것도 모르는 사람들이 그 이상의 뭘 알아낼 건가! 그 이상엔 없어요. 지구에 약물이 그 이상의 효(效) 볼 수 있는 약물은 없어요.

신약본초(神藥本草) 592 LA 한국회관. 89.12.6    


# 돼지기름으로

“녹반(綠礬)이 끓이니까 안 됩디다.”하는 건 이거 완전 경험을 해서 다섯 번 ∙ 여섯 번 이렇게 한 사람도 있어요. 세 번 한 사람도 있고. 대전엔 아주 연구단지의 연구원들이 한 건데 자기가 직장(直腸 ; 직장암등) 치료를 해 가지고 하구, 그걸 가지고


“그 청색 난반은 캡슐에 넣어 먹으며 하는데 낫는 건 확실합디다. 다 고쳤어요.” 그거야. 자기들 친구가. 그런 걸 보면 돼지기름에 하게 되면 하자가 전혀 없어요.

신약본초(神藥本草) 648 함양 인산농장 90.1.2 

# 돼지기름으로 2

납일(臘日)날 돼지기름을 준비해 둔 사람들은 문제없어요. “굳어서 못씁니다.” 하는 말 아무도 안 할 거요. 난 그건 많은 사람 경험해 준거니까.


부인 자궁암 ∙ 직장 ∙ 대장 ∙ 소장암 ∙ 위문 암까지 다 나아요. 그러고 그걸 먹으니까 위암에 신비한 약물이고‥

신약본초(神藥本草) 648 함양 인산농장 90.1.2

 

# 자궁암, 관장기주사법(灌腸器注射法)

관장기주사법을 해보니 자궁암엔 하자가 없다 이거라. 그 신비한 그걸 이 놈들이 친구들한테 분석까지 다 하는데. 직장암 치료엔 그 법이 장치질 까지 나아. 그러고


대장 ∙ 소장 ∙ 십이지장이나 유문이 협착(狹窄)돼 부어 가지고, 협착 되어서 음식이 자꾸 넘어 오는데 그 주사를 하며 위에서 먹이면, 난반을 섞어서 먹으면서 주사를 하니까, 밑으로 다스려서 나아 올라가는 힘이 앞서고 위에서 먹어서 내려오는 힘이 마주 서니까 나을 수밖에 있나?


그러니까 그건 경험해 봐야해. 여하간 열 사람만 경험해 보면 그 때엔 큰 소리를 해. 베개 같은 걸 밭쳐 놓으니까 거기 들어가서 모든 약이 정화하는 시간은 있어. 거 흘러나와도 돼요. 슬쩍 들어갔다 나와도 돼. 왈칵 나오는 법은 없어.


고무호스를 들기름에 담았다가 쓰면 그 속에 불순물인 공기는 없어. 오염된 공기가 그 속에 없어요. 오염된 공기가 있었다면 그 들기름이 살충제니까 싹 멸했잖아? 그러니까 그걸 따라 약물이 들어가니까 공기가 들어가서 그 불순한 병균이 따라갈 수 있는 공기는 없어요. 없어지고 거긴 약물만 투입돼.


거 혹 부인들이 자궁에다가 들기름에 담그지 않고 그냥 쓰게 되면 공기가 들어가거든. 고거가 들어가게 되면 거긴 그 부패하는 보조를 이놈이 들어가 먼저 하고 있으니까 약물치료의 시간이 훨씬 걸려요.


그 들기름에 담아 한 거하고 안 담아 한 거 하고 고 시일을 모두 애들이 정해 보면 열흘이면 완전히 효 나는데 이 공기가 앞서 들어가는 건 보름에도 효과 더디니 그만치 차이가 있어요. 들기름이라는 건 무슨 균이고 멸해요.

신약본초 후편(神藥本草 後篇)  71


# 직장암(直腸癌) ∙ 대소장암(大小腸癌) ∙ 치루(痔漏) ∙ 치질(痔疾)

고급(高級) 관장기(灌腸器) 주사법(注射法)은 직장암(直腸癌)과 대장암(大腸癌) ∙ 소장암(小腸癌) ∙ 치루(痔漏)와 장치질(腸痔疾)에 3차(三次) 이상 수술(手術) 후(後) 악화(惡化)된 자(者)도 치료(治療)하는 만능(萬能)의 치료법(治療法)이다.


주사약(注射藥)은 유근피(楡根皮) 1근 반(一斤 半)[900g]을 물 五升[9ℓ]에 은은한 불로 20시간 달여 약(藥)물의 양(量)이 반 되[0.9ℓ]가 되면 유근피(楡根皮)를 걷어내고  죽염(竹鹽) 250g을 타서 녹인 후 저어서, 고운 광목천에 3회 걸러서 관장기(灌腸器)로 1일 2회 항문 및 자궁으로 주입(注入)하되 1 ∙ 2일 차(次)에는 5cc, 3 ∙ 4일 차(次)에는 10cc, 5 ∙ 6일 차(次)에는 15cc, 7 ∙ 8일 차(次)에는 20cc, 9 ∙ 10


일 차(次)에는 25cc, 11 ∙ 12일 차(次)에는 30~50cc까지 주사(注射)하라. 자신(自身)의 힘으로 자신의 병(病)을 치료(治療)하라. 자궁병(子宮病)은 만(萬)가지가 다 빠르다. 적대하(赤帶下) ∙ 백대하(白帶下) ∙ 황대하(黃帶下)에는 가장 빠르다.


[주의(注意)]

① 유근피(楡根皮)는 깨끗이 털어서 사용할 것

② 관장기(灌腸器)로 주입시(注入時) 온기 있게 해서 주입(注入)할 것.

③ 수술(手術) 후는 항문과 인공항문으로 같은 양을 동시에 주입(注入), 단 항문이 없을 시(時) 인공항문으로 주입(注入)하고 죽염(竹鹽)을 복용토록 할 것

④ 치질(痔疾) 및 치루(痔漏)에는 수술(手術) 전후(前後) 공(共)히 주입(注入)

⑤ 완치(完治)된 후(後)에도 1년간(年間)은 주색(酒色)을 금(禁)할 것.

⑥ 금기사항(禁忌事項) ; 부부관계(夫婦關係)∙술∙육류(肉類)(소고기 ∙ 개고기 ∙ 염소고기는 먹어도 됨)∙밀가루 ∙ 녹두 ∙ 땅콩∙두부 ∙ 현미 ∙ 과일 ∙ 냉음식 ∙ 음료수

⑦ 죽염(竹鹽)을 함께 복용 시 미립 대(米粒大)로 침에 녹여 수시 복용

신약본초(神藥本草) 964 수초(手抄) 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