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腦)


# 뇌암(腦癌) 소고(小考)

뇌암은 뇌가 곪거나 뇌수(腦髓)가 고갈(枯渴)되는 무서운 병으로서 제암(諸癌) 중에서도 가장 고치기 어려운 것의 하나이다. 대개 속골이 터지듯 아프거나 쑤셔대는 듯한 통증을 느끼며


눈, 귀가 보이지 않고 들리지 않는 등 여러 증세를 보이는데 뇌종양(腦腫瘍)∙뇌수고갈증(腦髓枯渴症)의 2가지 원인 중 하나를 거쳐서 오게 된다.


뇌암의 원인은 선천적인 것과 후천적인 것으로 나눌 수 있다. 선천적 원인으로는 결핵균(結核菌)의 유전(遺傳)을 들 수 있다. 곧 부모로부터 결핵균을 유전 받은 사람이


결핵을 앓지 않고 뇌암을 앓는 경우가 있는데 이것은 결핵균이 12뇌(腦)의 하나인 폐뇌(肺腦)로 올라가 폐뇌가 곪거나 폐뇌의 뇌수가 고갈되기 때문이다.


후천적 원인으로는 지나치게 두뇌를 피로하게 하거나 속을 끓임으로서 폐가 손상되는 것을 들 수 있다. 곧 폐의 손상으로 폐가 제반 음식물,


또는 호흡을 통하여 체내에 들어오는 각종 공해독(公害毒)을 완전히 제어할 수 없게 되면 폐의 사령부(司令部) 격인 폐뇌가 공해독에 중독, 폐뇌 뇌수고갈증이나 폐뇌 뇌종양 증세를 일으켜 뇌암이 오게 되는 것이다.


매우 드물긴 하지만 간뇌(肝腦)가 손상을 입어 뇌암이 오는 예도 간혹 있다. 곧 지나치게 화를 내거나 지나친 음주(飮酒)∙흡연 등으로 간을 손상시키면 간이 제반 음식물,


또는 호흡을 통하여 침투해 오는 각종 공해독을 완전히 제어하지 못함으로서 간뇌가 공해독에 중독, 간뇌 뇌종양이나 간뇌 뇌수고갈증 중의 하나를 거쳐 뇌암이 오기도 하는 것이다.


간뇌에서 오는 뇌암의 초기 증세는 오전에 별 이상이 없다가 오후부터는 속골에 미통(微痛)을 느끼고 눈이 침침해 지면서 귀도 잘 들리지 않는 등의 특징을 보인다.


이것이 심화되면 항시 속골이 터지듯 아프고 통증이 심하며 전혀 보지도 듣지도 못하게 되는데 이때는 치료가 극히 어려운 시기이다.


일반적으로 속골이 쑤시듯 아프면서 눈이 잘 안 보인다는 등의 자각증세를 일으킬 때에는 두통약을 복용해도 전혀 효과가 나타나지 않는다. 병 진행속도의 완급(緩急)에 따라 급성뇌암과 만성뇌암으로 나눌 수 있다.


급성뇌암(急性腦癌)은 진행이 빨라 발병 후 곧 눈귀로 보고 들을 수 없게 되며 얼마 안가 사망하는데 여기에 반하여 만성(慢性)뇌암은 모르게 서서히 병이 깊어지고 또 여러 가지 병발증(倂發症)도 수반하는 특징을 갖고 있다.


만성뇌암으로 오는 병발증으로는 축농환(蓄膿患)∙중이증(中耳症)∙중이염(中耳炎)∙후발종(後髮腫;후발치) 등이 있다.


뇌암에서 오는 축농증∙중이염은 일반 축농증∙중이염에 비해 심한 두통(頭痛)과 악취(惡臭)를 동반하는 특징이 있다. 또


뇌암으로 오는 후발종은 일반 후발종에 비해 아문(瘂門)∙풍부(風府)등 뒷머리의 정혈(定穴)에 종기가 나고 두통이 심한 특징을 보인다.


이들은 모두 일반 축농증∙중이염∙후발종의 치료법으로는 치유되지 않으며 수술을 해도 대개 효과를 보지 못할 뿐 아니라 더욱 악화되는 경향이 짙다.


병 뿌리가 만성뇌암에서 비롯된 것이므로 먼저 뇌암을 치료하지 않으면 낫지 않는 것이다. 따라서 이들도 모두 치료방법에 따라 치료해야 한다.

신약(神藥) 278~279


# 죽염으로 된다. 

뇌암은 잘 낫는 뇌암이 개중에 있는데 폐(肺)에서 이뤄지는 뇌암, 건 잘 낫고. 간(肝)에서 이뤄지는 뇌암도 잘 낫는데


콩팥에서 이뤄지는 뇌암 - 천곡궁(天谷宮) 그 뇌암은 참으로 말을 잘 안 들어요. 건 눈알도 다 빠져나가고 이상하게 죽어 가요. 그런데 그게 죽염으로 되더라 이거야.


거기에 약을 좀 보충하겠지만, 약을 보충해야 지금 농약을 안 치고 키우는 약이 없으니까 그 보충이 완전하지 않지만 그래도 다소간 도움이 되니까. 죽염만 가지고 치료하기보다 좀 빨라요.

신약본초(神藥本草) 788 천도교교당 90.9.8

# 뇌종양(腦腫瘍) ∙ 뇌암(腦癌)

뇌종양(腦腫瘍)∙뇌암(腦癌)에는 집오리를 흠씬 달인 국물에 죽염을 무시로 복용하되 나을 때까지 복용한다.

신약(神藥) 222


# 뇌종양(腦腫瘍) ∙ 뇌암(腦癌) 2

뇌암 ․ 뇌종양은 죽염을 쉬지 않고 먹되 생강차를 하루 두세 번 마신다. 암이 아주 위중하면 삼보주사와 오핵단을 쓴다. 구암 ․ 치근암 ․ 식도암 ․ 인후 암도 뇌암처럼 죽염치료를 한다.

신약본초 후편(神藥本草 後篇) 418


# 쑥뜸

승려들이 손가락을 태우면, 손가락 뼈 속에 있는 골수(骨髓)에 불만 붙으면 전신 골수에 화독(火毒)이 들고 그 화독은 뇌에 가서 뇌암으로 죽는데,


그 사람들은 단전에 떠 가지고 얼마나 명랑하게 사는가, 가 찾아보면 알아요. 내가 온 후에 뇌암으로 죽는 승려는 있을 수 없어요.

신약본초(神藥本草) 704 대구어린이회관 90.4.13


# 함마로 돌을 치면 뇌세포 강해져

돌을 왜 치느냐? 그 쇠는 야문 거. 돌을 치게 되면 돌하고 쇠하고 마주칠 적에, 단단한 데 맞으면 거기서 오는 반응이 달라요. 거 아주 가슴이 철렁하도록, 맞추도록[마주 치도록] 반응이 오거든요. 그러면


그 반응이 뇌(腦)에 올라가서는 어떤 역할을 하느냐? 뇌에 올라가서는 모든 영양부족으로 뇌의, 지금 비어 가는 걸 그걸 채워줄 수 있는,


거 말하게 되면 지금 그 명사[名辭;單語,말]에 이, 서양 사람은 있나 몰라도 그 야무진 돌멩이를 때리게 되면 그 손끝으로 들어오는 모든 촉감이 강도가 높은 반응이라. 그게


뇌에 들어올 때 뇌에 있는 세포가 강도를 얻는 시간이 오는데 그때에 뇌가 완전히 비었던 것이 조금씩 물이 차듯이 차요. 그래 그걸 한 20일 30일 경험해 보니까 도움이 약간씩 되는 증거가 있어요. 그래서


오늘은 백날을 해본 경험인데, 백 날 동안의 경험이 상당히 몸에 유리해요. 그래서 3층에서 내려다 봐도 현기증이 안 나. 그 정도니까 좋다는 증거지? 그걸


몇 십 년을 지속할 순 없고 자식들이 늙어 죽을 때까지 살겠다고 욕심은 안 부려요. 그래서 다만 10년 이래도 지속하면 좋을 거구나 하는 거.


영감들이 그거 해볼 필요 있는 건 80 후에 90되면 골속이 다 말라  붙는데 그거이 도움이 돼요. 내가 확실히 도움이 된 거이 백날의 경험을 얻었거든.

신약본초(神藥本草) 천도교 회의실 90.11.10


# 뇌염 ∙ 뇌막염 ∙ 뇌성마비 ∙ 뇌암 ∙ 소아경간(小兒驚癎)에 신효(神效)한 가미천마탕(加味天麻湯)

상백피(桑白皮) 4전(錢) ∙ 천마(天麻) 2전 ∙ 향부자(香附子) ∙ 귤피(橘皮) ∙ 산조인(酸棗仁)[초흑(炒黑)] ∙ 하고초(夏枯草) 각 1전 반, 소엽(蘇葉) ∙ 갈근(葛根) ∙ 소회향(小茴香)[미초(微炒)] ∙ 우슬(牛膝) ∙ 적복령(赤茯苓) ∙ 조약(鳥藥) 각 1전, 현호색(玄胡索) ∙ 홍화(紅花) 각 8분(分), 연육(蓮肉) 1전 반, 생강 5쪽.

신약본초(神藥本草) 997 수초(手抄) 원고


# 두통(頭痛) ∙ 두풍(頭風)은 편두통(偏頭痛) ∙ 편두풍(偏頭風) ∙ 열궐두통(熱厥頭痛) ∙ 열궐두풍(熱厥頭風) ∙ 혈궐두통(血厥頭痛) ∙ 혈궐두풍(血厥頭風) ∙ 기궐두통(氣厥頭痛) ∙ 기궐두풍(氣厥頭風) ∙ 담궐두통(痰厥頭痛)∙담궐두풍(痰厥頭風)이 있다.

 

# 편두풍(偏頭風) 처방

집오리 두 마리를 털과 똥만 버리고 푹 달인 후 기름은 걷어 내고 큰 마늘 한 접 ∙ 작은 마늘 한 접 ∙ 대파 25뿌리 ∙ 민물고둥 큰되 5되 ∙ 동행송근(東行松根) 3.5근 ∙ 원방풍(元防風) 3.5근 ∙ 강활(羌活) 3.5근 ∙ 천마(天麻) 3.5근 ∙ 원지(遠志) 3.5근 ∙ 당귀(當歸) 3.5근 ∙ 천궁(川芎)[거유(去油)] 3.5근 ∙ 세신(細辛) 1.5근 ∙ 형개(荊芥) 0.5근∙박하(薄荷) 0.5근 ∙ 생간(生干) 1.5근을 넣고 푹 달여 복용한다.

신약본초(神藥本草) 1000 수초(手抄) 원고

# 편두통(偏頭痛) 처방

편두풍(偏頭風) 처방에 유근피(楡根皮) 3.5근을 더 넣는다